2008.08.14 – 풍덩

사용자 삽입 이미지
하루종일 숨이 벅차고
가슴이 답답하고

마치 물에 풍덩빠져서
숨을 쉬기가 힘든 것 같은
그런 느낌으로 버텼다.

힘들다.

몸이 아프니
숨쉬기도 이렇게 힘들 줄이야..







– 2008.08.14 –
bY Diary






You may also like..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